컨텐츠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실험연구소

실험연구소

실험연구소

감기 비염 등 호흡기질환 연구소가 22세기 예방 치료 방법을 20세기에 발명 하였다.
제목 감기 비염 등 호흡기질환 연구소가 22세기 예방 치료 방법을 20세기에 발명 하였다.
작성자 비마(飛馬) (ip:112.216.60.13)
  • 작성일 2010-02-25
  • 추천 추천 하기
  • 조회수 1780
  • 평점 0점
 

 

 

감기란

호흡기질병의 기본으로 환경오염과 온도 습도에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건강한 사람은 감기에 걸리지 않습니다.

건강이라고하면 호흡기관이 정상으로 발휘하는 사람을 건강한 사람이라고 합니다.

우리의 몸은 바이러스의 공격에 무방비 상태입니다

바이러스는 코 입을 통하여 기관지를 통해 허파에 침투하여 매개체를 이용하여 세균으로

번식 합니다 이때 세균이 증식하면서 우리몸속의 백혈구가 세균을 포위하여 전쟁이

발생합니다,

세균은 증식하고 백혈구는 세균을 공격하여 에너지가 소비 되면서 우리의

몸은 열이 나고 춥고 떨리고 한기가 오면서 감기몸살을 하게 됩니다.

이러한 문제를 현대의학은 해열제 항생제로 치료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감기를 치료하는 약이 없고 열을 내리게 하고 항생제를 투입하여 염증이

생기지 않도록 하는 것이며 안정을 취하여 저항력을 길러주도록 하는 것이 최선의

방법으로 감기가 심하면 10일정도 고생을 해야 합니다

치료가 잘 안되어 폐결핵이 될 수도 있으며 항생제 부작용이 일어날 수도 있습니다.

 

특히 임산부는 항생제 복용을 하지 않는 것이 산모와 태아에게 좋습니다.

 

22세기에 인간들이 자연에서 감기를 예방 치료하는 방법을 이해할 수 있는 원리를

kogori 발명가가 20세기에 발명하여 14만 명이 사용하여 한명도 감기 비염 독감

축농증 사스 신종플루에 감염된 사람이 없습니다.

우리의 비강은 코털과 코액이 공기를 정화하고 온도 습도를 조절하여 호흡기 질병이

걸리지 않도록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산업발달로 공기가 오염되어 코의 기능이 약해지고 코액에서 음이온이 발생하지

못하는 사람이 감기 독감 비염 등 호흡기질환에 쉽게 걸리고 있습니다.

 

kogori는 코의 기능이 약해져서 감기 독감 비염 축농증 등 호흡기질환이 걸리지 않도록

음이온 원적외선 자연방사선이 발생하여 공기정화 습도 온도조절 항균 탈취작용99.8%

신진대사촉진 경락순환 유해전자파차단 등 수많은 기능으로 모든 바이러스로부터

공격을 방어하고 저항력을 향상시켜줍니다.

 

그래서 kogori 사용자들이 호흡기질병에 걸리지 않고 있으며 걸린 사람도 하루만 끼우면

감기는 간단히 사라집니다. 특히 임산부는 kogori 착용이 제일 좋은 호흡기질병을 예방

차단 치료 방법입니다

 

첨부파일 20100225015036-21세기 k 왔다.JPG , 20100225015036-코고리 이미지 1개-1.jpg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